금호석유화학

전체메뉴
H

뉴스

금호석유화학, 2년 연속 업계최초 임금협약체결
No. 53 등록일:2012.03.29
5.8% 임금인상 합의, 전년 대비 0.8% 인상, 경영정상화 및 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강력한 노사협력 의지 재천명

1사 3노조인 금호석유화학(대표 박찬구)이 작년에 이어 또다시 업계에서 가장 먼저 임금협약을 체결하며 노사 협력을 한층 강화하고 있다.

금호석유화학은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노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임금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임금인상은 작년 사상 최대 실적을 반영하여 전년 대비 0.8%를 인상한 5.8%로 결정됐다.

이 날 임금협약 조인식은 김성채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송석근 부사장, 신희성 여수고무공장 노조위원장, 양근주 울산고무공장 노조위원장, 이성팔 울산수지공장 노조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성채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는 “노사 모두 경영정상화와 기업경쟁력 강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여주어 감사하다”며 “올해와 같이 힘든 대외 환경에도 불구하고 경영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2001년부터 1사 3노조 체제를 유지하고 있는 금호석유화학은 1987년 노동조합 설립 이후 25년간 노사 무분규 협상이라는 기록적인 노사 협력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3년간의 경영정상화 이행 기간 동안 노사는 2009년부터 2년간의 임금동결에도 불구하고 2011년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인쇄하기 TOP